우리나라는 선진국에 비해 고령화 속도가 매우 빠른 것으로 나타나 고령화 사회에 직면하게 되었으며

이에 따라 발생하는 사회문제에 시급히 처해야 할 것으로 보인다.

여기서 고령화는 한 사회에서 노인의 인구 비율이 높은 상태로 나타나는 일로 정의된다.

“인구의 고령화”라 함은 전체인구에서 노인의 인구 비율이 증가하는 현상을 말한다(저출산ㆍ고령사회기본법 제3조 제1호).

다른 말로 노령화라고 부르기도 한다.

이것은 과학과 의학이 발달되고 평균적인 생활수준과 주변 생활환경의 개선으로

평균 기대수명이 높아지면서 발생하는 것도 있지만 주로 출산율의 감소(저출산)에 영향을 받는다.

선진국의 고령화 속도를 살펴보면 고령인구가 7%에서 20%까지 도달하는데 소요되는 시간은

프랑스 154년, 영국 97년 미국 94년, 이탈리아 79년 독일 77년으로 나타나고 있다.

특히 일본의 경우에는 고령화 속도가 36년으로 다른 선진국에 비해 월등히 빠른 것을 알 수 있다.

그러나 우리나라의 고령화 속도는 일본보다 더욱 빠르게 진행될 것으로 예측되고 있는 상황이다.

우리나라의 고령인구 비율은 고령화 사회(7%)에서 초고령사회(14%)로 도달하는데

소요되는 시간이 18년으로 예상되고, 고령사회에서 초고령사회까지 소요되는 시간은 8년에 불과하여

26년 만에 초고령사회로 진입할 것으로 예측되고 있다.

이는 고령화가 급속하게 전개되어 앞으로 우리사회가 안게 될 노인 문제의 심각성을 예견해주며

그 해결을 한 비 기간이 그만큼 짧다는 것을 의미한다

이러한 인구의 고령화와 저 출산 현상을 경제적 생산 인구 감소와 사회적 비용의 증가

즉 부양비용의 증가로 이어져 경제 성장에 많은 지장을 초래한다.

그렇기 때문에 노인들의 일자리를 창출하여 일 할 수 있는 기회를 열어 주어야 한다.

생산인구 감소의 사회적 불균형은 아직 일 할 수 있는 건강한 노인들에게 일자리를 제공함으로서

그들이 사회적 일원으로서 당당하게 살아 갈 수 있도록 해야 한다는 지적이다.

우리나라 노인 빈곤 율이 OECD국가 중 최상위를 차지하고 있고

노인 인구 비중이 20%를 넘어서는 초 고령화 사회로 진입속도가 빠르기 때문에

노인 일자리 창출이 시급한 문제로 대두되고 있다.

청년 일자리 창출도 잘 안 되고 있는데 노인 일자리 창출은 시기상조 아니냐 하는 지적도 있지만

청년들과 노인이 함께 일 할 수 있는 사회적 기업 등을 정부가 지원 육성해야 한다는 지적도 일고 있다.

청년들의 아이디어와 추진력 그리고 노인들의 단순 노동력이 어우러져 시너지 효과를 낼 수 있고

사회적 기업으로 긍정적 에너지를 전달 할 수 있다는 것이다.

우리나라 노동 복지법제 23조는 노인들의 사회참여 지원을 위하여

행하는 노인 일자리 사업에 대하여 언급하고 있다.

일하기를 희망하는 노인에게 맞춤형 일자리를 제공하여

노인에게 소득 창출 및 사회 참여의 기회를 제공하고 일을 통한

적극적 사회 참여와 소득 보충, 건강 증진 등으로 노인 문제 예방 및 사회적 비용의 절감을

가져 올 수 있고 노인인력 활용에 대한 사회적 인식 개선 및 민간 참여를 도모 하고 있다.

노인들의 일자리 창출 문제는 비단 국가의 일로만 여겨서는 안 된다.

지방 자치단체 등 각종관련기관 단체가 합심하여 공동으로 적극 추진해야 한다는 것이다.

노인 일자리 사업은 노인에게 경제적 활동이나 봉사활동의 기회를 제공함으로서

지역사회 발전에 기여하며 국가 경쟁력을 높이는데 일조 하고 있을 뿐 아니라

노인에 대한 긍정적인 사회 인식을 이끌어 내고 있다.

참고자료 : 우리카지노계열https://systemsacademy.io/

댓글 남기기